늦은저녁








사람이 없는 한적한 시간, 선선한 바닷바람을 쐬며 생각에 잠긴다.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일상속의 레티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모스카토 다스티  (6) 2011.09.03
요즘홀릭중인 마늘빵&올댓후르츠링  (4) 2011.09.01
늦은저녁  (2) 2011.08.24
군것질 ( 던킨도너츠 먼치킨 + 스타베리 )  (10) 2011.08.21
나뚜루 컵빙수만난 날 + 스머프  (2) 2011.08.19
어제하루  (4) 2011.08.14
Trackback 0 Comment 2
  1. Favicon of http://latenitekitchen.tistory.com bumbee 2011.08.28 13:43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선선해지니까 가을타시나봐요? ^ ^

    • Favicon of http://laetitia.tistory.com Laetitia♡ 2011.08.28 21:21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ㅎㅎ그런가봐요^-^ 뭔가... 허전하기도하고.... 이럴 땐 달콤이들을 먹어줘야겠죠?!!ㅎㅎ

prev 1 ··· 8 9 10 11 12 13 14 15 16 ··· 66 next


티스토리 툴바